SK이노, 정기주총 개최…"위기 극복해 도약할 것"
모든 안건 원안대로 통과…지난해 영업익 1조2693억
입력 : 2020-03-26 12:29:07 수정 : 2020-03-26 12:29:07
[뉴스토마토 최승원 기자] SK이노베이션이 정기 주주총회에서 모든 안건을 원안대로 통과시키고 코로나19 발 경영 불확실성을 극복하겠다는 의지를 다졌다.
 
SK이노베이션은 26일 서울 SK서린빌딩에서 제13기 정기주주총회를 열고 김준 사내이사, 유정준 기타 비상무이사, 김종훈 사외이사 등의 선임 안건을 통과시켰다고 밝혔다.
 
김준 SK이노베이션 총괄사장은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글로벌 경기 침체와 함께 주요 제품의 수요감소가 예상되는 등 경영환경 불확실성이 더욱 가중될 것으로 전망된다"며 "회사 설립 이래 수많은 어려움을 극복하고 성장해온 차별화된 DNA를 가진 만큼, SK이노베이션 모든 구성원이 한마음, 한뜻으로 전대미문의 위기상황을 극복하고 한단계 도약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26일 서울 SK서린빌딩에서 열린 SK이노베이션 제13기 정기 주주총회에서 김준 총괄사장이 발언하고 있다. 사진/SK이노베이션
 
이에 SK이노베이션 이사회 내 인사위원회는 김 사장의 사내이사 재선임에 대해 "급변하는 경영환경 속에서 배터리·소재사업 등 신규사업의 안정적 운영과 함께 기존사업 가치 극대화를 통해 위기상황을 타개하고 SK이노베이션을 다시 도약시킬 적임자"라고 평가했다.
 
아울러 김종훈 사외이사는 외교·통상 전문가로서의 경험을 인정받아 사외이사 재선임과 동시에 감사위원으로도 선임됐다.
 
SK이노베이션은 영업 보고에서 지난해 1조2693억원의 영업이익을 달성했다고도 밝혔다.
 
개정 SKMS(SK Management System)와 구성원 교육 시스템 설치·운영을 위한 사업목적 신설 등의 내용을 반영한 정관 일부 개정 안건도 통과됐다. 그 외 △재무제표 승인 △임원 등급 통합에 따른 퇴직급 규정 개정 △주식매수 선택권 △120억원의 이사보수한도 등의 안건도 원안대로 통과됐다.
 
한편 이날 정기주총 행사에서 SK이노베이션은 코로나19에 대한 대비태세도 갖췄다. 행사장 입구에 열화상 카메라와 체온계, 손 소독제 등을 설치했으며, 앞서 주주들에게 현장 출석보다는 전자투표와 위임장을 통해 의결권을 행사할 것을 권고한 바 있다.
 
최승원 기자 cswon81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승원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