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쇼핑, 해외이커머스 접는다…베트남 인니법인 청산
입력 : 2020-03-23 18:46:09 수정 : 2020-03-23 18:46:09
[뉴스토마토 김유연 기자]롯데쇼핑이 베트남과 인도네시아에서 진행해왔던 해외 이머커스(전자상거래) 사업을 접는다.
 
롯데쇼핑은 인도네시아에서 현지 재계 2위 살림그룹과 손잡고 2017년 시작한 온라인 쇼핑몰 아이롯데닷컴의 지분을 살림그룹에 넘기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다고 23일 밝혔다.
 
롯데쇼핑은 앞서 베트남 현지 이커머스 사업인 롯데닷브이엔 운영을 올해 1월 종료했다.
 
롯데쇼핑은 2016년 베트남에서 오픈마켓 롯데닷브이엔을 시작했지만, 수익성이 없다고 판단해 사업을 중단했다.
 
대신 베트남에서는 롯데마트 오프라인 매장에서 근거리 배송 서비스인 '스피드엘' 서비스를 시작했다.
 
인도네시아에서는 롯데마트 오프라인 매장을 2023년까지 100개 수준으로 확대하는 데 주력하고 올해 프리미엄 콘셉트의 새로운 매장도 열 계획이다.
 
롯데쇼핑은 현재 인도네시아에서 롯데마트 50개와 백화점 1개를, 베트남에서는 롯데마트 14개와 백화점 2개를 운영하고 있다.
     아이롯데 홈페이지.   사진/롯데그룹
 
김유연 기자 9088yy@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유연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