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부터 한강공원 카카오T 앱 서비스 가능…출차 시간 2초 소요
사전등록 무정차 출차·주차장 위치 안내 등 제공
입력 : 2020-11-24 11:55:25 수정 : 2020-11-24 11:55:25
[뉴스토마토 표진수 기자] 내년부터 서울 내 한강공원 총 11곳에 카카오T 앱 주차 결제 서비스가 가능하게 됐다. 출차에 걸리는 평균 시간이 기존 20초에서 2초로 10배 단축될 것으로 보인다.
 
서울시 한강사업본부와 카카오모빌리티가 24일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시스템 구축과 시범운영을 연말까지 마치기로 했다.
 
업무협약의 주요 내용은 △사전등록결제서비스로 무정차 출차 △한강공원 주차장 위치·요금정보 제공 및 길 안내 △주차장 예상 혼잡도 및 대체 주차장 안내다.
 
우선 카카오T 앱의 사전등록결제서비스를 이용해 자신의 차량번호와 결제카드를 등록하면 한강공원 주차장 내 주차설비가 차량번호와 주차시간을 인식해 요금을 자동 결제한다.
 
한강공원 주차장 43곳의 위치와 주차요금 정보, 예상혼잡도 확인 기능도 카카오T 앱에 추가됐다. 앱에서 '주차' 탭을 선택하고 한강공원 주차장을 검색하면 위치와 요금을 확인할 수 있다.
 
또 원하는 주차장을 선택하고 '길안내'를 누르면 카카오내비로 찾아갈 수도 있다. 예상 혼잡도는 주차장의 시간대별 혼잡도를 실시간으로 보여주는 것으로, 만차 상태라면 인근의 대체 주차장으로 안내받을 수 있다.
 
서울시 한강사업본부와 카카오모빌리티는 올해 연말까지 시스템 구축과 시범운영을 마친 후, 내년 1월부터 11개 한강공원 모든 주차장에 서비스를 적용할 예정이다.
 
신용목 서울시 한강사업본부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한강공원 주차장 출차 혼잡이 상당히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출구 차로 증설, 민간과의 협력 확대 등을 통해 시민의 한강공원 이용편의를 높이기 위한 노력을 지속해나가겠다"고 밝혔다.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한강공원 주차장이 챠량으로 가득 차 있다. 사진/뉴시스
 
표진수 기자 realwate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표진수

앞만 보고 정론직필의 자세로 취재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