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지바이오, 대웅제약과 자가줄기세포치료제 CDMO 업무협약 체결
"줄기세포 이용한 재생의료 사업영역 강화"
입력 : 2020-11-23 10:35:51 수정 : 2020-11-23 10:35:51
[뉴스토마토 정기종 기자] 시지바이오는 대웅제약(069620)과 자가줄기세포치료제의 위탁개발생산(CDMO)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에 체결한 MOU는 시지바이오가 개발한 자가지방유래 줄기세포치료제를 대웅제약 줄기세포제조소에 위탁개발생산(CDMO)하는 방안이다. 시지바이오는 이번 MOU를 통해 제조소를 구축하는데 드는 비용을 절감하면서 글로벌 규정에 맞춘 생산시설을 통해 줄기세포치료제를 생산할 수 있게 됐다.
 
시지바이오는 재생의료 3요소인 세포, 지지체, 성장인자의 바이오 융복합 통합 솔루션을 보유한 국내 유일의 재생의료 전문기업이다. 자가지방에서 유래된 세포들을 전자동으로 분리해내는 Cellunit에 기반해 당뇨발, 척추, 흉터, 연골재생 등의 세포기반 임상연구를 수행하면서 관련 연구개발 역량을 탄탄히 쌓아왔다. 자가지방유래 세포기반 치료 노하우를 기반으로 올해 세포치료제 개발팀을 신설하고 연구개발, 임상연구, 품목허가 계획을 추진 중에 있다.
 
유현승 시지바이오 대표는 "이번 MOU를 통해 최근에 발효된 첨단재생바이오법 하에서 자가줄기세포치료제를 공급할 수 있게 됐다"라며 "시지바이오가 확보한 바이오 소재 기반 기술에 자가줄기세포치료제를 더해 국내외 어떤 기업도 제공하지 못한 강력한 인체조직 재생 통합 솔루션을 제공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지바이오는 재생의료 전문기업으로 국내에서 유일하게 재생의료 3요소(Cell, Scaffold, Growth Factor) 기술을 확보하고 있으며, 국내외 다수의 특허를 보유하는 등 높은 혁신성을 인정받고 있다. 근골격계 조직손상 재건에 필요한 의료용 치료재료의 연구개발이 이뤄지면서 100% 수입에 의존했던 우리나라 치료재료 시장을 국산으로 대체했다. 
 
특히 골대체제, 유착방지제, 음압창상치료시스템의 경우 시장 점유율 1위로 기술력 및 품질을 인정받고 있다. 지난해 글로벌 시장에 본격적으로 진출해 골형성단백질을 포함한 노보시스의 경우 일본, 호주, 인도 수출 계약 체결한 바 있다. 
 
시지바이오는 대웅제약과 자가줄기세포치료제의 위탁개발생산(CDMO)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사진/시지바이오
 
정기종 기자 hareggu@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기종

궁금한게 많아, 알리고픈 것도 많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