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주요 협력사 초청 '2020 동반성장 새해모임'
협력사 대상 LG 디스플레이 올해 사업전략·디스플레이 시장 전망 공유
입력 : 2020-01-19 10:01:10 수정 : 2020-01-19 10:01:10
[뉴스토마토 김광연 기자] LG디스플레이가 주요 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80여개 핵심 부품·장비 협력사 최고경영자(CEO)를 경기도 파주 LG디스플레이 사업장으로 초청해 '2020년 동반성장 새해모임'을 열었다.
 
19일 LG디스플레이에 따르면 LG디스플레이는 지난 17일 협력사들을 대상으로 회사의 사업전략을 직접 설명하는 한편, 디스플레이 시장 전망 및 구매 중점과제를 공유했다. LG디스플레이는 △대형 OLED 대세화, △플라스틱(P)-유기발광다이오드(OLED) 사업 턴어라운드, ▲액정표시장치(LCD) 구조혁신 가속화 등의 사업전략을 바탕으로 사업의 동반자인 협력사와 함께 시장선도를 위한 발걸음에 더욱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LG디스플레이는 동반성장을 위해 협력사의 근본적인 경쟁력 강화를 강조하며 적극 지원해 오고 있다. 대표적으로 협력사 역량 강화를 위한 제조혁신 프로젝트가 있다. 지난해에는 14개 협력사를 대상으로 331건의 제조혁신 과제를 수행했다. 제조역량 향상에 기여한 제조혁신 과제들은 사람의 눈으로 직접 하던 부품불량검사를 인공지능(AI)를 활용하여 검사 정확도를 높여 검사 인력을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게 한 공정 지능화 과제를 비롯해, 프로세스 혁신 활동, 전산화, 자동화 및 에너지 절감까지 다양했다.
 
정호영(오른쪽에서 네 번째) LG디스플레이 사장이 주요 임원들과 지난 17일 2020년 동반성장 새해모임에 참석해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LG디스플레이
 
정호영 LG디스플레이 사장은 이날 사업전략을 설명하며 "우리의 체력과 경쟁력을 바탕으로 현재의 어려움을 극복하고 다시 도약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LG디스플레이와 협력사가 같이 단계적으로 벽돌을 쌓아간다면 모두 함께 할 수 있는 큰 집을 지을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긴밀히 협력하며 함께 성장해 나아가자고 말했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박래정 LG경제연구원 부문장의 올해 국내외 경제전망에 대한 강연이 있었으며, 참석자들과 디스플레이 시장 전망을 공유하는 시간도 가졌다.

김광연 기자 fun3503@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광연

안녕하세요 뉴스토마토 김광연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