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퀴 달린 집’ 정은지·성동일 재회…박신혜 모친 덕분에 곱창 만찬
입력 : 2020-08-14 00:30:10 수정 : 2020-08-14 00:30:10
[뉴스토마토 신상민 기자] 에이핑크 멤버 정은지가 tvN 예능 프로그램 바퀴 달린 집에 게스트로 등장했다.
 
13일 방송된 바퀴 달린 집에는 성동일이 정은지를 초대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성동일은 tvN 드라마 응답하라 1997’에서 딸 역할로 호흡을 맞춘 바 있던 정은지가 등장하자 반갑게 맞이했다. 그러면서도 성동일은 낯을 가리는 김희원을 위해 정은지에게 희원이가 너 온다고 조사를 했다고 말했다.
 
정은지가 궁금해 하자 김희원은 라디오도 하고 연기도 하고 가수도 하고 에이핑크라고 말했다. 여진구 역시 김희원을 거들어 “’하늘바라기한동안 되게 많이 들었다고 했다. ‘하늘바라기를 이야기하자 성동일은 그 노래에 사연이 있다. 어느 날 은지를 만났는데 아빠 생각하면서 노래를 쓰고 있다고 했다어느 날 우리 애들이 무슨 노래를 흥얼거리는데 은지 노래였다고 했다. 그리고는 내가 바로 전화를 해서 네가 아버지한테 이야기 했던 노래가 그 노래냐고 물었다가사를 제대로 들어봤는데 울컥하더라고 털어놨다.
 
성동일은 정은지에 대해 되게 효녀다. 그래서 좋아한다고 칭찬을 했다. 또한 요리를 하면서 이야기를 나누던 중 네가 잘 돼 많이 도와드리지 않았냐. 네가 부모님한테 얼마나 잘하는지 안다고 애정을 드러냈다.
 
성동일은 정은지를 위해 저녁 메뉴로 모둠 곱창구이를 준비했다. 성동일은 모둠 곱창구이를 택배로 보내준 지인에게 전화를 걸어 감사 인사를 했다. 알고 보니 곱창을 보내준 지인이 배우 박신혜의 엄마였던 것. 성동일은 박신혜 어머니다. 신혜 어머니가 가게를 운영하셨다. 그래서 부탁을 해서 준비했다고 말했다.
 
정은지는 청국장을 끓이며 자신의 요리 솜씨를 발휘했다. 정은지는 자신이 만든 청국장이 극찬을 받자 그제야 긴장을 풀고 미소를 지었다. 여진구는 시판 양념과 자신의 양념으로 닭갈비 블라인드 테스트를 진행했다. 성동일과 김희원은 심사위원으로 나서 2번 닭갈비 양념이 여진구의 것이라고 예측을 하며 맛을 평가를 했다. 그러자 여진구는 이제 기성품 사 드십시오. 1번에 내 것이라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방송 말미에는 다음 손님으로 배우 하지원의 등장이 예고돼 기대감을 더했다

바퀴 달린 집 정은지 박신혜 곱창. 사진/tvN
 
 
신상민 기자 lmez0810@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상민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