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 CGV-세이브더칠드런 ‘아동 권리’ 증진 MOU
CJ CGV, 국내 최초 NGO 브랜드관 '세이브더칠드런관' 오픈
‘세이브더칠드런 아동권리영화제’ 효율적 운영을 위한 협력
입력 : 2019-04-25 14:40:56 수정 : 2019-04-25 14:40:56
[뉴스토마토 김재범 기자] 멀티플렉스 극장체인 CJ CGV가 세이브더칠드런과 손잡고 아동 권리 증진을 위해 앞장선다.
 
CJ CGV(대표이사 최병환)24일 국제 구호개발 NGO ‘세이브더칠드런’(Save the Children)과 아동 권리 증진 캠페인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 서울 마포구 세이브더칠드런 본부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정태영 세이브더칠드런 사무총장, 이동현 CJ CGV 경영지원실장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좌)이동현 CJ CGV 경영지원실장, (우) 정태영 세이브더칠드런 사무총장. 사진/CJ CGV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향후 1년간 아동 권리 증진을 위한 공동 캠페인을 기획하고 추진할 방침이다. CJ CGV는 국내 최초 NGO 브랜드관세이브더칠드런관'을 오픈 및 운영하고, 상영관 수익금 중 일부를 세이브더칠드런에 기부할 예정이다. 또 매년 11월에 열리는세이브더칠드런 아동권리영화제효율적인 운영에도 상호 협력해나간다. 세이브더칠드런은 CJ CGV ‘두근두근 영화학교에 아동권리교육 콘텐츠를 제공할 방침이다. 2016년부터 시행하고 있는 두근두근 영화학교는 영화를 통해 청소년들의 진로탐색 및 사회문제 학습 등 기회를 제공하는 CJ CGV의 교육기부 프로그램 중 하나이다.
 
정태영 사무총장은 “CGV를 찾는 많은 관객들이 아동권리에 관한 메시지에 공감할 수 있는 좋은 기회를 만들게 되어 기쁘다올해가 세이브더칠드런 창립 100주년인 만큼, CJ CGV와 함께 아동권리 증진을 위한 사회적 기여 강화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동현 경영지원실장은세이브더칠드런과의 상호 협약을 통해 아동 권리 증진을 위한 사회적 공감대를 확대해 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다양한 캠페인 활동과 문화 교육 프로그램을 연계해 CGV 임직원뿐만 아니라 극장을 찾은 관객들과도나눔의 가치를 함께 실천해 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김재범 대중문화전문기자 kjb51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재범

영화 같은 삶을 꿈꿨다가 진짜 영화 같은 삶을 살게 된 이란성 쌍둥이 아빠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