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샘, 협력업체 금융지원…100억 추가조성
입력 : 2020-10-21 09:49:12 수정 : 2020-10-21 09:49:12
[뉴스토마토 이보라 기자] 한샘(009240)이 협력업체 금융지원을 위해 하나은행과 100억원 규모의 상생펀드를 조성했다. 한샘이 협력사 동반성장 협력대출을 위해 펀드 조성에 나선 것은 지난 2010년과 2019년에 이어 세번째다.
 
한샘과 하나은행은 지난 20일 서울 상암동 한샘사옥에서 업무협약식을 열고 ‘협력업체 금융지원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상생펀드 조성은 자금 유동성에 어려움을 겪을 수 있는 한샘의 협력사와 대리점들이 저리로 대출받을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협약식에는 한샘의 강승수 회장과 이영식 부회장, 하나은행의 지성규 은행장과 강성묵 부행장 등이 참석했다.
 
상생펀드 조성 협약에 따라 한샘의 협력사와 대리점들은 하나은행을 통해 시중 금리보다 최대 1.5% 감면된 금리로 대출을 받을 수 있게 됐다. 한샘은 기존 상생펀드 180억원에 이번 100억원을 더해 총 280억원의 상생펀드를 운영하며 협력사 및 대리점 지원에 나선다. 한샘은 2010년과 2019년 각각 100억원, 80억원씩 기업은행과 상생펀드를 조성한 바 있다.
 
이날 협약식에서 강승수 한샘 회장은 “협력사 및 대리점과 함께 성장해 나간다는 기업 철학을 모토로 지속적인 상생 협력을 실천해 나가겠다”며 “국내 홈 인테리어 부문 리딩기업으로서 고객과 대리점, 협력업체 등 다양한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며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지성규 하나은행 은행장은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상생협력과 동반성장을 지원하는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게 돼 뜻 깊게 생각한다”며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에서 국가 경제의 중추적인 역할을 담당하고 있는 중소기업 지원에 앞으로도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샘과 하나은행 지난 20일 협력업체 금융지원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식 열었다. (왼쪽부터) 한샘 강승수 회장, 하나은행 지성규 은행장. 사진/한샘
 
이보라 기자 bora1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보라

정확히, 잘 보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