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권새나

inn1374@etomato.com

권새나입니다.
지난 주말 수도권 이동량 25.2% 감소…“거리두기 효과”

2020-09-03 13:40

조회수 : 1,985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권새나 기자] 수도권에서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조치가 시행된 후 지난 2주 동안 주민들의 이동량이 약 25%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3일 중앙사고수습본부(중수본)는 수도권 거리두기 2단계 격상 조치 이후 두 번째 주말인 29∼30일 휴대전화 이동량이 격상 조치 직전 주말인 15∼16일과 대비해 약 25.2% 감소했다고 밝혔다.
 
버스·지하철·택시를 합친 대중교통 이용 건수 역시 거리두기 격상 직전 주말보다 26.2% 감소(511만건) 줄었다.
 
카드 매출은 13.4%(1559억원) 줄었다. 카드 매출은 카드사 한 곳의 가맹점 매출액 중 보험·통신·홈쇼핑·온라인 업종 등을 제외한 전체 카드 매출액을 추정한 값이다.
 
윤태호 중수본 방역총괄반장은 이날 오전 정례브리핑에서 수도권의 강화된 2단계 조치 그리고 전국적인 2단계 조치들에 대한 효과가 조금씩, 조금씩 나타나고 있는 주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사람 간의 접촉을 최소화하는 노력이 계속된다면, 이러한 감소 추세는 이어질 것으로 기대한다출퇴근과 같이 필수적인 외출 외에는 안전한 집에만 머물러 달라고 당부했다.

윤태호 중앙사고수습본부 방역총괄반장이 1일 세종시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코로나19 관련 정례브리핑에서 질문에 답하고 있다. 사진/뉴시스·보건복지부
 
권새나 기자 inn1374@etomato.com
 
  • 권새나

권새나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