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이성휘

noirciel@etomato.com

‘단순 새 소식’보다 ‘의미 있는 소식’ 전달에 노력하겠습니다.
문 대통령 "국민과 수익 나눌 '그린뉴딜 민자펀드' 적극 구상하라"

홍남기 "한국 경제 양호해…2분기 저점, 3분기 반등할 것"

2020-07-21 17:41

조회수 : 1,819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이성휘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21일 '한국판 뉴딜'과 관련해 민간투자 활성화 필요성을 강조하고, 특히 그린뉴딜에 대해 "국민들이 함께 참여해 수익을 함께 향유할 수 있는 민자유치펀드를 적극 구상하라"고 지시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청와대에서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장관으로부터 최근 경제상황과 2021년도 예산안 편성방향에 대한 비공개보고를 받고 이같이 지시했다고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다.
 
또한 문 대통령은 "기술력이 있는 스타트업과 신생기업들이 납품실적 부족으로 조달참여를 못하는 일 없도록 기술력만으로 정부조달시장에 참여하는 '혁신조달정책'을 속도감있게 추진하라"고 당부했다.
 
강 대변인에 따르면 홍 부총리는 최근 경제상황에 대해 "극심한 글로벌 침체의 영향을 받아 2/4분기 우리 경제는 어려운 상황"이라면서도 "주요 선진국에 비해 우리 경제는 가장 양호하다"고 보고했다. 이어 "6~7월 주요 경제지표가 나아지는 모습을 보여 2/4분기를 저점으로 3/4분기는 반등이 예상된다"고 덧붙였다.
 
2021년도 예산안 편성방향과 관련해선 △한국판 뉴딜 투자 본격 착수 △국정과제에 대한 차질없는 투자로 성과 가시화 △부처가 공동 편성하는 '협업예산' 확대해 재정생산성 재고 △과감한 지출구조조정 추진 등 '4대 중점 추진과제'를 보고했다.
 
강 대변인은 "문 대통령은 (홍 부총리의 보고에) 공감을 표했다"면서 "홍 부총리가 힘 있게 추진하기를 격려하며 힘을 실어줬다"고 밝혔다. 이날 청와대 보고는 오후 3시부터 4시30분까지 진행됐다.
문재인 대통령이 17일 그린뉴딜의 첫 행보로 전북 부안군 서남권 해상풍력 실증단지를 방문해 현장을 점검하며 관계자들과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사진/청와대
이성휘 기자 noirciel@etomato.com
  • 이성휘

‘단순 새 소식’보다 ‘의미 있는 소식’ 전달에 노력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