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김동현

esc@etomato.com

게임·인터넷 속 세상을 깊이 있게 전해드립니다.
우버, 택시 호출 서비스 '우버택시' 확장 운영

2019-04-02 16:39

조회수 : 1,511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우버는 택시 호출 서비스 '우버택시' 운영 확대로 국내 서비스를 확장한다고 2일 밝혔다. 기존 국내 우버 서비스는 고급 택시인 '우버블랙'을 기반으로 한 교통약자 지원 서비스 '어시스트(ASSIST)'와 시간제 대절 서비스(TRIP) 등 프리미엄 기능 중심이었다.
 
우버택시는 서울 전역에서 사용할 수 있다. 우버앱에서 '택시'를 선택해 호출할 수 있다. 이용자와 가장 효율적인 경로에 있는 일반 중형택시가 자동으로 배차된다. 이용자는 우버택시 드라이버의 이름과 사진, 차량 상세 정보 등을 배차 후 확인할 수 있다. 택시 미터기를 기반으로 요금이 산정되고 드라이버에게 직접 결제하는 방식을 채택했다. 
 
우버택시는 기존 우버 플랫폼의 주요 기능을 일반 택시에 적용했다. 자동 배차 시스템을 통해 승차거부 없이 택시가 배정된다. 호출 후 탑승 전까지 드라이버에게 목적지를 공개하지 않는다. 호출·탑승 후 이동 경로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드라이버와 탑승자가 앱에서 메시지와 음성 전화를 주고받을 수 있는 '앱 내 채팅' 기능도 우버택시에서 제공된다. 운전 중인 드라이버는 메시지 입력 없이 화면을 눌러 메시지 수신 여부를 전달할 수 있다. 메시지 전송 외에도 드라이버와 탑승자의 실시간 위치 확인, 상대방의 메시지 수신 여부 등을 확인할 수 있다.
 
안전 기능으로는 앱 내 '긴급 버튼'이 있다. '안심 연락처' 기능은 탑승자가 차량을 탑승하면 미리 등록한 연락처로 예상 도착 시각 등 실시간 위치 정보 공유를 지원한다. 드라이버 신원 확인을 위한 얼굴인식 기능도 제공한다.
 
손희석 우버 한국 모빌리티 총괄은 "우버택시 운영 확대로 다양한 이동수단을 제공하게 됐다"며 "우버는 모빌리티 플랫폼으로서 다양하고 발전된 모빌리티 서비스를 제공하고 국내 파트너들과 협력도 지속해서 추구할 것"이라고 말했다.
 
우버는 택시 호출 서비스 '우버택시'의 국내 운영을 확장한다. 사진/우버
 
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
 
  • 김동현

게임·인터넷 속 세상을 깊이 있게 전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