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최홍

g2430@etomato.com

무릎을 탁 치다.
(글로벌 금융) 베트남에 간 정책금융기관

2018-11-23 11:57

조회수 : 1,498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산업은행이 베트남에 진출한 국내 중소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베트남 온렌딩 사업을 추진했습니다. 해외판로 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에 대한 금융 지원을 넓히는 한편, 정부의 신남방정책에 발맞추기 위해섭니다. 온렌딩이란 정책금융기관이 민간은행에 중소기업 대출자금을 빌려주면 민간은행이 여신심사를 통해 중소기업을 지원하는 간접대출 제도입니다.
 
산업은행은 베트남에 자사 영업망이 없습니다. 이러한 점을 고려해 해외온렌딩을 선택한 것입니다. 베트남 온렌딩은 최근 정부의 정책금융과 맞물려 있습니다. 앞서 금융위원회는 자동차 및 조선업의 위기를 인식하고 부품 제조업체의 자금조달을 강조한 바 있습니다. 또 해외진출 중소기업의 자금조달이 여의치 않다는 점을 고려해, 정책금융기관으로 자금을 대폭 지원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무엇보다 정부는 신남방 국가에 진출한 중소기업의 자금지원을 강조해왔습니다. 지난 7일 대통령 직속 정책기획위원회 산하 신남방정책특별위원회는 신남방 지역 중소기업의 자금조달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정책금융기관을 독려한 바 있습니다.
 
베트남 국기/ 사진 뉴시스
 
당시 김현철 위원장은 "(아세안 지역이) 블루오션이라 해도 자금이 여의치 않은 시장에 진출하다 보면 금융지원이 필요하다"며 "현재 금융·인적교류 등 여러가지 태스크포스(FT)를 동시다발적으로 진행하고 있다"고 밝히기도 했습니다. 
 
특히 베트남은 최종구 금융위원장이 직접 3박4일 동안 머물 정도로 정책금융에 중요한 곳입니다. 올해 3월 최 위원장은 베트남에서 열린 '한국-베트남 금융협력 포럼'에 참석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베트남 재무부장관과 회담을 가졌습니다.
 
같은 국책은행인 수출입은행도 올 중순부터 신남방정책에 따라 금융정책을 진행했습니다. 수은은 지난 7월 인도 SBI캐피탈과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인도 전대금융의 총 한도를 3억 달러 늘렸습니다. 이에 따라 수출입은행의 SBI에 대한 총 신용공여한도는 종전 7억 달러에서 10억 달러로 늘었습니다.
 
시중은행들도 아세안의 금융사를 인수하거나 네트워크를 구축 중입니다. 신한카드는 올해 초 베트남 푸르덴셜 소비자금융의 지분 100%를 인수했습니다. 또 우리은행은 동남아 여신심사본부를 설립하며 동남아 사업의 보폭을 넓히고 있습니다.
 
신남방정책을 진행중인 문재인 정부는 내년까지 아세안 회원국(라오스·미얀마·말레이시아·베트남·브루나이·싱가포르·인도네시아·캄보디아·태국·필리핀)을 방문해 우호적인 관계를 공고히 다질 방침입니다. 미국-중국과의 패권경쟁으로 생긴 불확실성을 해소하고 G2에 대한 국가의존도를 낮추겠다는 의미로 해석됩니다.
  • 최홍

무릎을 탁 치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