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기자
닫기
최한영

visionchy@etomato.com

정치권 이모저모를 소개합니다
문 대통령, 김대중 전 대통령 추도식서 "한반도 평화·경제번영 이룰 것"

2017-08-18 12:00

조회수 : 4,146

크게 작게
URL 프린트 페이스북
[뉴스토마토 최한영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평화를 지키는 안보를 넘어 평화를 만드는 안보로 한반도의 평화와 경제번영을 이뤄가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서울 동작동 서울현충원에서 열린 김대중 전 대통령 8주기 추도식에 참석해 “김대중 대통령님이 보여주신 통일을 향한 담대한 비전과 실사구시의 정신, 안보와 평화에 대한 결연한 의지로 한반도 문제 해결의 주인은 바로 우리 자신이라는 원칙을 흔들림 없이 지켜나갈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지난 2000년 6·15 남북공동선언과 연평해전 승리 등을 언급한 문 대통령은 “(김대중) 대통령님은 안보는 안보대로 철통같이 강화하고 평화는 평화대로 확고하게 다지는 지혜와 결단력을 발휘했다”고 강조했다. 이로 인해 참여정부 시기 남북 간 군사적 충돌이 발생하지 않는 평화가 지켜졌다고 돌아봤다.
 
경제 분야에서 김 전 대통령이 보여온 리더십도 높이 평가했다. 문 대통령은 “(IMF 경제위기 당시) 나라 빚 갚는데 보태라며 아이 돌반지까지 내놓은 국민의 애국심과 뼈를 깎는 개혁으로 국가적 위기를 극복했다”고 언급했다. 그러면서 “국민통합과 적폐청산, 양극화와 불평등 해소의 과제를 민주정부의 자부심과 책임감으로 온 힘을 다해 해결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인생은 아름답고, 역사는 발전한다’는 김 전 대통령의 생전 발언을 인용하며 “발전하는 역사에서 김대중이라는 이름은 항상 기억될 것”이라고 말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오전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 현충관에서 열린 고 김대중 전 대통령 서거 8주기 추도식에 참석해 추도사를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최한영 기자 visionchy@etomato.com
  • 최한영

정치권 이모저모를 소개합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