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하반기 채용 시행…공개·수시채용 총 250명 규모
입력 : 2020-09-14 11:08:59 수정 : 2020-09-14 11:08:59
사진/뉴시스
[뉴스토마토 안창현 기자] 신한은행은 2020년도 하반기 신입행원 공개채용 및 전문분야 수시채용을 실시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채용은 총 250명 규모로 △일반직 신입행원 공개채용 △기업금융/WM(자산관리) 경력직 수시채용 △디지털/ICT 수시채용 △디지털/ICT 수시채용 석·박사 특별전형 △ICT 특성화고 수시채용 △전문분야 Bespoke 수시채용으로 진행된다.
 
먼저 이날부터 일반직 신입행원 공개채용을 서류전형, 필기시험, 직무적합도 면접, 최종 면접 순으로 진행한다. 이중 직무적합도 면접은 코로나19 예방 차원에서 개별 화상면접으로 전환해 AI 역량 평가 등 다양한 면접 프로그램으로 지원자를 평가할 예정이다.
 
기업금융/WM 경력직 수시채용 역시 14일부터 진행한다. 올해 4월 신설한 기업금융 경력직 수시채용에 WM 직무를 추가하는 등 채용 영역을 확대해 다양한 분야의 맞춤형 인재를 채용한다는 계획이다.
 
앞서 디지털/ICT 수시채용과 ICT 특성화고 수시채용은 지난 1일부터 시작됐다. 신한은행은 지난해 도입한 디지털/ICT 수시채용을 통해 ICT 역량과 디지털 전문성을 가진 핵심인재를 채용하고 있고 이번에는 디지털/ICT 수시채용 석·박사 특별전형을 신설했다.
 
Bespoke 수시채용은 IB, 금융공학, 디지털기획, 전문 자격증 등의 전문분야에 특화된 인재를 선발하며 다음달 중 진행 예정이다.
 
신한은행 담당자는 <뉴스토마토>와의 통화에서 "미래 성장동력을 확보하기 위해 차별화된 역량과 전문성을 갖춘 인재들을 적극 선발할 것"이라며 "이번 채용이 코로나19로 얼어붙은 취업시장에 활력을 불어넣길 바란다"고 말했다.
 
안창현 기자 chah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안창현

산업1부에서 ICT 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