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추미애 의혹 사실관계 분명해져…정치공세 차단할 것"
최고위원회의서 "정쟁 자제하고 검찰수사 기다려야"
입력 : 2020-09-14 10:20:20 수정 : 2020-09-14 10:20:20
[뉴스토마토 한동인 기자]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추미애 법무부 장관 아들 의혹과 관련해 "사실관계가 많이 분명해졌다"며 야당의 정치공세 중단을 촉구했다.
 
14일 이 대표는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어제 추미애 장관이 아들 문제에 관한 심경과 입장을 밝혔다. 충분히 알지 못했던 가족 이야기와 검찰개혁에 대한 충정을 말씀해줬다"며 "당 소속 의원들의 노력으로 사실관계는 많이 분명해졌다"고 밝혔다.
 
이어 "더 확실한 진실은 검찰 수사로 가려질 것"이라며 "검찰은 철저하고 신속하게 수사하고, 결과를 공개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 대표는 또 "정치권은 정쟁을 자제하며 검찰 수사를 돕고 그 결과를 기다리는 게 옳다"며 "야당이 정치공세를 계속한다면 우리는 사실로 대응하고 차단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태년 원내대표도 "추 장관과 관련해 제기된 사안들은 현재 검찰 수사가 진행 중"이라며 "실체적 진실규명은 검찰 수사에 맡기고 국회는 민생경제 살리기에 집중하도로 협조해달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많이 실체적 진실이 규명됐다"며 "야당과 일부 언론에서 제기된 의혹들이 사실이 아닌 것이, 진실이 드러나고 있다. 많이 밝혀졌다"고 강조했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1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당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한동인 기자 bbha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한동인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