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년 "지자체, 획기적 주택 공급 확대 대책 협조해 달라"
정책조정회의서 부동산 안정화 거듭 강조…"투기 완전히 근절"
입력 : 2020-07-09 10:28:03 수정 : 2020-07-09 10:28:03
[뉴스토마토 한동인 기자]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부동산 안정화와 관련해 "지방자치단체는 획기적인 공급 대책 수립을 위해 중앙정부에 협조해줄 것을 촉구한다"고 주문했다.
 
9일 김 원내대표는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주택 공급을 위해선 지방정부의 협조가 필수적"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민주당과 정부는 현 부동산 상황에 대해 큰 책임감을 갖고 있다"며 "민주당이 주도해서 코로나19 방역 방식과 같은 종합적이고 전방위적인 대책을 마련하겠다. 세제·금융·공급 분야를 망라한 부동산 종합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민주당이 주도하는 부동산 안정화 대책은 1회성으로 끝나는 것이 아니라 아파트 투기가 완전히 근절되고 서민이 손쉽게 내 집을 마련할 수 있는 사회적 기반이 정착될 때까지 계속될 것"이라며 "다주택자, 투기성 보유자에 대한 종합부동산세를 대폭 강화하는 법안을 7월 임시국회에서 처리하겠다"고 강조했다.
 
김 원내대표는 "고위공직자의 솔선수범이 중요하다. 다주택 의원과 고위공직자에게 실거주 외 주택을 신속히 처분할 것을 당부한다"면서 "청년 등 실수요자들이 손쉽게 집을 마련할 수 있도록 공급, 금융 지원 대책도 마련하겠다"고 했다.
 
이인영 통일부 장관, 박지원 국가정보원장 후보자 인사청문안과 관련해선 "민주당은 인사청문회가 차질없이 진행되도록 하겠다. 남북관계를 악화시키는 대북전단금지법도 7월 국회에서 반드시 통과시키겠다"며 "미래통합당도 국회의 역할에 동참해달라"고 촉구했다.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9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정책조정회의에 참석해 현안관련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한동인 기자 bbha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한동인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