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사회적 거리 두기' 운영 확대…다회용컵 이용 중지
매장 위생 안전 에티켓 캠페인…개인 텀블러 지참 시 기존 할인 정책 유지
입력 : 2020-03-23 09:29:53 수정 : 2020-03-23 09:29:53
[뉴스토마토 김응태 기자] 스타벅스가 시범 도입한 사회적 거리 두기 운영을 이달 26일부터 순차적으로 전국 매장에 확대한다.   
 
스타벅스가 매장 위생 안전 에티켓 캠페인을 시행하는 모습. 사진/스타벅스코리아
 
스타벅스는 코로나19의 선제적 예방을 위해 매장 위생 안전 에티켓 캠페인의 시행 내용을 확대 적용한다고 23일 전했다. 
 
먼저 사회적 거리 두기 방안으로 계산대 앞에 안전 라인 스티커를 부착한다. 주문 시 고객과 파트너의 안전 거리를 확보하는 차원에서다.
 
아울러 한시적인 조치로써 매장에서 텀블러 등 개인 다회용컵 이용 서비스를 중지한다. 개인 다회용컵을 이용하는 음료 주문 시에 300원 할인 또는 에코별 적립 혜택은 그대로 유지하되 음료는 일회용컵에 담아 제공한다. 단 혜택을 받으려면 다회용컵을 지참해 현장에서 스타벅스 파트너의 확인을 받아야 한다. 
 
이외에도 위생 안전 에티켓으로써 주문 시 마스크 착용 부탁, 사용한 종이빨대 쓰레기통에 버리기 등을 실천할 계획이다. 또한 스타벅스는 고객들이 위생 안전 에티켓 캠페인을 쉽게 인지할 수 있도록 안내 게시물을 출입문과 계산대에 추가로 부착한다. 스타벅스코리아 페이스북 및 유튜브 스벅TV, 앱 등 온라인에서도 안내를 진행할 예정이다.
 
권용범 스타벅스 운영지원팀장은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에 동참하고자 국내 코로나19의 확산 상황에 맞춰 시범 도입한 안전 거리 확보 라인 부착 운영을 전국 매장으로 확대하게 됐다"라며  "아동 및 모성 보호가 필요한 스타벅스 파트너들의 선택적 재택 근무도 4월 개학일에 맞춰 연기했다"라고 말했다.
 
앞서 스타벅스는 지난 1월부터 코로나19 확산에 대응하기 위해 전사적인 TF를 구성했다. 또한 방역 당국과 긴밀하게 협조해 나가며 선제적인 방역 강화와 철저한 위생 관리 운영에 집중하고 있다.
 
이에 따라 모든 매장에서 파트너들이 마스크를 착용하고 근무하며, 고객을 위한 손 소독제를 비치했다. 정기적인 시간마다 담당 파트너가 테이블, 컨디먼트 바, 출입문 손잡이 등 매장 내 시설물에 대해 위생 소독도 진행한다. 또한, 위기경보가 심각 단계로 격상한 지난달 23일부터 만료되는 스타벅스 e-쿠폰 및 영수증 출력 쿠폰의 유효기간을 5월31일까지 연장한 바 있다.
 
김응태 기자 eung102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응태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