윈하이텍, 토지·건물 양도로 340억 수익…유동성 자산 확보
입력 : 2020-02-27 23:53:26 수정 : 2020-02-27 23:53:26
[뉴스토마토 심수진 기자] 데크플레이트 전문기업 윈하이텍(192390)이 서울시 도봉구 소재의 토지 및 건물을 340억원에 양도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27일 공시했다.
 
이번 계약은 관계기업인 윈스틸과 윈하이텍이 소유한 부동산 전부를 양도하는 계약으로, 총 매매대금은 850억원이다. 윈하이텍의 양도 규모는 도봉동 소재 토지 및 건물의 지분 40%다. 윈하이텍은 지난 2016년 해당 자산을 184억원에 매입한 바 있다. 회사측은 최근 부동산 경기침체로 수익성이 악화된 시장 분위기를 감안하면 큰 시세차익을 실현했다고 설명했다.
 
이번 자산 매각에 따라 유동성 자금을 확보한 윈하이텍은 재무구조 개선은 물론 자산 효율화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지난해 말 첫 디벨로퍼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완수하며 안성물류센터 공사잔금을 전액 회수한 데 이어 또 한번의 유동성 자금이 확보된 만큼, 디벨로퍼 사업 후속 진행에 탄력이 붙을 것이라는 전망이다.
 
윈하이텍 관계자는 "거래 대상자 간의 이해관계가 합리적으로 맞아 떨어져 양도 절차가 수월하게 진행됐다"며 "신규 사업 투자 등 기업의 성장성을 확보해 나가는 데 주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심수진 기자 lmwssj0728@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심수진

반갑습니다 증권부 심수진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