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은행, 최우수고객과 함께하는 농촌일손돕기 실시
전남 곡성군 농가 찾아 사과 수확 등 도와
입력 : 2019-10-23 14:29:41 수정 : 2019-10-23 14:29:41
 
이대훈 은행장(사진 가운데)과 강레오 셰프(이대훈 은행장 왼쪽), 최우수고객들이 22일 농촌일손돕기를 진행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농협은행
 
[뉴스토마토 신병남 기자] 농협은행이 지난 22일 전라남도 곡성군에서 최우수고객과 함께 우리 농업·농촌의 가치를 공유하고 일손이 부족한 농가에 힘이 되고자 사과 수확 등 농촌일손돕기를 실시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농촌일손돕기에는 농업인이자 요리연구가인 강레오 셰프도 함께 사과수확에 참여하고, 참가자들에게 우리 농산물로 만든 친환경 유기농 식사를 대접하며 우리 먹거리의 우수성을 알리는 시간도 가졌다.
 
농협은행은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활동을 실시해 최우수고객에게 단순한 금전적 보상이 아닌 사회공헌활동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이대훈 은행장(사진 왼쪽)과 최우수고객들이 22일 전라남도 곡성에서 사과 수확 등을 진행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농협은행
 
‘최우수고객과 함께하는 농촌일손돕기’는 전국 15개 권역에서 최우수고객 500명과 범농협 CEO 및 임직원 1000명이 참여할 계획이다.
 
이대훈 농협은행장은 “바쁜 일정에도 불구하고 농촌일손돕기에 흔쾌히 참여해 주신 고객님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100% 국내자본으로 설립된 순수 민족자본 농협은행은 고객과 농업인의 든든한 버팀목이 되겠다”고 말했다.
 
사진/농협은행
 
신병남 기자 fellsick@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병남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