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텔리안테크, 현대글로벌서비스와 위성통신 결합 표준상품 출시
입력 : 2019-10-23 14:30:42 수정 : 2019-10-23 14:30:42
[뉴스토마토 신송희 기자] 해상용 위성통신 시스템 기업 인텔리안테크놀로지스(이하 인텔리안테크)와 선박 엔지니어링 서비스 기업 현대글로벌서비스가 위성통신 결합 표준상품을 출시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는 지난 7월15일 선박용 위성통신 솔루션 업무협약(MOU)을 체결 이후 협력의 첫 결과물이다.  
 
현대글로벌서비스(HGS)와 인텔리안테크는 코마린(Kormarine 2019) 전시회의 첫째날인 22일 부산 누리마루 APEC하우스에서 ‘HGS & Intellian 위성 패키지 런칭쇼’를 개최했다. 양사는 이번 행사에 현대중공업그룹 및 각 주요 선사, 선급의 임원을 초청해 스마트십 솔루션과 위성통신 안테나를 결합한 표준화 패키지를 소개했다.
 
인텔리안테크는 현대글로벌서비스와 위성통신 결합 표준상품을 출시했다. 사진/인텔리안테크
 
이 패키지는 선박의 안전, 경제 운항, 효율적 운영, 주요 기자재의 진단 분석 서비스를 제공하는 현대중공업 그룹의 ‘인티그레이티드 스마트십 솔루션(이하 ISS)'과 이 솔루션의 필수조건인 위성통신 안테나를 결합한 세계 최초의 토탈 패키지 상품이다.
 
해당 상품을 위해 현대글로벌서비스는 세계적으로 기술력과 신뢰성이 입증된 인텔리안테크의 위성통신 안테나를 채택해 표준으로 적용하고 인마샛(Inmarsat), 말링크(Marlink) 등 글로벌 위성통신사와 협력해 위성통신 서비스를 포함한 통합 패키지 상품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사진/인텔리안테크 홈페이지
이를 통해 현대글로벌서비스는 세계 1위 조선그룹인 현대중공업그룹을 중심으로 선박의 신조부터 안정된 스마트십 표준 패키지를 공급할 수 있고, 인텔리안테크는 새로운 고객층을 확보할 수 있게 됐다.
 
안광헌 현대글로벌서비스 대표이사는 “이번 상품 출시는 스마트십 패러다임을 급변시킬 수 있는 트리거라는 점에서 시사하는 바가 매우 크다"며 "앞으로도 인텔리안테크와 긴밀한 협력관계를 통해 미래 경쟁력을 강화해 고객가치를 창출하고 스마트십 시장의 글로벌 리더로 발돋움 할 것”이라고 밝혔다.
 
성상엽 인텔리안테크 대표이사는 “해당 상품은 세계 1위 조선그룹만이 할 수 있는 세계 최초의 패키지 형태이며, 스마트십 시장 선도를 위한 커다란 첫 발걸음이라고 생각한다"며 "인텔리안테크만의 독보적인 기술력으로 해상 위성통신 시장의 고객들에게 새로운 가치를 제공할 것”이라고 전했다.
 
신송희 기자 shw10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송희

안녕하세요 증권부 신송희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