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기영 장관, 한-아세안 정보통신장관회의 참석
라오스·베트남 등과 양자 회담…ICT 신남방정책 협력방안 논의
입력 : 2019-10-23 12:00:00 수정 : 2019-10-23 12:00:00
[뉴스토마토 박현준 기자] 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사진)이 오는 24~25일 양일간 라오스 비엔티안에서 열리는 제14차 한-아세안 정보통신장관회의에 참석한다. 이는 최 장관 취임 후 첫 국외 행보다.
 
주요 참가국들은 이번 회의에서 '디지털 변혁을 위한 스마트 연결성'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최 장관은 라오스, 베트남 등 주요 참석국과 양자 면담을 열고 정보통신분야의 신남방정책을 추진하기 위한 협력방향에 대해 의견을 나눈다. 
 
과기정통부 관계자는 "이번 한-아세안 정보통신장관회의는 아세안 10개국의 회의에 대한 관심을 환기하고 한국과의 호의적 협력관계를 다지며 새로운 정보통신분야 협력 비전을 수립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은 아세안과 지난 1989년 대화관계를 수립한 이후 올해로 30주년을 맞이하며 11월25~26일 부산 벡스코에서 2019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27일 한-메콩 정상회의를 개최할 예정이다. 
 
박현준 기자 pama8@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현준

뉴스토마토 박현준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