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BP, 홍콩 'PCCW'와 글로벌 클라우드 서비스 제공
입력 : 2019-10-22 17:45:24 수정 : 2019-10-22 17:45:24
[뉴스토마토 김동현 기자] 네이버비즈니스플랫폼(NBP)은 22일 홍콩 통신미디어그룹 'PCCW 글로벌'과 협력해 국내외 기업에 글로벌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PCCW 글로벌은 홍콩 통신사업자 HKT의 해외 사업부문이다. 이 회사는 주요 거점을 잇는 해저 케이블과 22테라바이트(TB)의 백본 네트워크 용량을 보유했다. 이를 기반으로 클라우드·디지털 사업자를 위한 상호연결 플랫폼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NBP는 이번 협력으로 PCCW 글로벌의 소프트웨어 기반 연결 플랫폼 '콘솔 커넥트'와 상호 연동을 할 수 있게 됐다. 콘솔 커넥트는 공용 인터넷과 분리돼 경로를 다중화한 '글로벌 MPLS 네트워크' 활용 플랫폼이다.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은 120개 데이터센터에 연결된 콘솔 커넥트를 활용해 세계 각지의 주요 클라우드 업체와 주문형(온디멘드) 연결을 할 수 있게 됐다.
 
홍광표 NBP 글로벌 사업부 리더는 "글로벌 전역의 데이터센터 및 다양한 사업자와의 안정적이고 편리한 네트워크 연결은 클라우드 서비스에 있어 필수 요소가 됐다"며 "NBP는 국내외 고객의 요구에 맞춰 지속해서 서비스 영역을 확대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NBP는 홍콩 통신미디어그룹 'PCCW 글로벌'과 협력해 글로벌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한다. 사진/NBP
 
김동현 기자 esc@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동현

게임·인터넷 속 세상을 깊이 있게 전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