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3월 미국서 7만5310대 판매…역대 3월 최대 기록
쏘나타·투싼 등 판매 주도
입력 : 2016-04-04 10:40:34 수정 : 2016-04-04 10:41:12
현대차(005380)가 지난달 미국시장에서 3월 최대 판매 기록을 경신했다. 
 
현대차는 지난달 미국시장에서 총 7만5310대의 차량을 판매했다고 4일 밝혔다. 이는 전년동월 대비 0.4% 증가한 수치다. 기존 최대 판매 기록은 지난해 3월 기록한 7만5019대다. 
 
이번 현대차의 기록 경신은 중형 세단 쏘나타와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투싼이 주도했다. 쏘나타는 전년 대비 57% 증가한 2만8778대가 판매됐고, 투싼은 85% 급증한 7830대가 판매됐다. 두 차량으로 총 판매의 절반 가량(48.6%)을 채운 셈이다. 
 
같은 기간 판매량이 41.9% 줄어든 아반떼(현지명 엘란트라) 역시 1만5533대의 판매량으로 역대급 3월에 일조했다. 
 
이로써 현대차는 올해 1분기 미국시장에서 전년 대비 0.8% 증가한 17만3330대의 판매를 기록하며 지난해 세운 역대 1분기 최대 판매기록(14만1100대)를 1년만에 갈아치웠다.
 
한편, 지난달 현대차의 미국시장 점유율은 전년 동월 대비 0.2%포인트 낮아진 4.7%를 기록했다.
 
미국 캘리포니아 주에 위치한 현대차 미국법인(HMA) 신사옥. 사진/현대차
 
정기종 기자 hareggu@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기종

궁금한게 많아, 알리고픈 것도 많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