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엘란트라, 미국 자동차협회가 뽑은 '가장 합리적인 차'
GAAMA, 애틀랜타 국제 오토쇼 출품 차량 중 7개 부문 수상차량 선정
입력 : 2016-03-21 08:56:19 수정 : 2016-03-21 08:56:37
현대자동차의 신형 엘란트라(국내명: 아반떼)가 미국 애틀랜타 국제 오토쇼에서 가장 합리적인 지출에 어울리는 차량으로 꼽혔다. 
 
21일 현대차(005380) 미국법인에 따르면 엘란트라는 제 34회 애틀랜타 국제 오토쇼 기간동안 그레이터 애틀랜타 지동차 미디어협회(GAAMA)가 개최한 벅 어워드에서 이같이 선정됐다. 
 
엘란트라는 동급 최고의 안전기술과 우수한 편의사양, 높은 효율성 등이 후한 평가를 받았으며 기존 모델 대비 100달러 가량 낮아진 가격도 경쟁력을 높였다. 
 
한편, GAAMA는 지난 9일부터 13일까지 열린 애틀랜타 오토쇼 기간 동안 출품된 차량 400대 가운데 승용차, 미니밴,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픽업트럭 등 총 7개 부문의 수상차량을 선정했다.
 
현대차 신형 엘란트라(아반떼)는 그레이터 애틀랜타 자동차 미디어협회가 꼽은 가장 합리적인 지출에 어울리는 차로 꼽혔다. 사진/현대차
 정기종 기자 hareggu@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기종

궁금한게 많아, 알리고픈 것도 많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