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로보틱스, 연세의료원과 '의료로봇' 개발
입력 : 2021-02-24 13:38:01 수정 : 2021-02-24 13:38:01
[뉴스토마토 김지영 기자] 두산로보틱스가 연세의료원과 함께 의료로봇 시장에 진출한다.
 
두산은 24일 연세의료원과 의료로봇 협력을 위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윤동섭 연세대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 민병소 연세대 세브란스병원 로봇내시경수술센터 소장, 최동휘 두산로보틱스 대표 등이 참석했다.
 
두산로보틱스는 국제 기관에서 의료로봇 기술에 대한 안정성을 인정받았으며 고도의 정밀 제어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연세의료원은 2005년 국내 최초로 로봇수술을 시행한 기관으로, 의료로봇 연구분야 선두주자라는 설명이다.
 
이번 협약으로 각사가 보유한 원천기술 역량과 의료 인프라를 통해 수술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할 수 있는 수준 높은 의료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할 것으로 기대된다.
 
두산로보틱스가 24일 연세의료원과 의료로봇 연구를 위한 MOU를 체결했다. 사진/두산로보틱스
 
두산로보틱스는 연세의료원에서 연구 중인 의료기술을 로봇에 적용하기 위한 가능성 검토와 기술 개발을 담당하며, 이에 대한 의학적 자문과 임상시험은 연세의료원에서 수행한다. 양사는 기술개발 외에도 △상호 협력체계 및 조직 구축 △로봇 솔루션 도입 분야의 우선순위 선정 △비즈니스 모델 개발 및 응용 △세미나 등을 공동 수행하며, 정기적인 교류를 확대하고 시너지를 높일 계획이다.
 
최동휘 두산로보틱스 대표는 "한국 의료기술은 세계 최고 수준이지만, 수술용 로봇 등 의료 애플리케이션 대부분을 수입에 의존하고 있는 현실"이라며 "이번 협약을 통해 연세의료원과 한국형 로봇의료시스템을 개발해 국내 의료환경을 개선하고, 국내 의료로봇 산업 활성화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윤동섭 연세의료원장은 "국내외 로봇수술을 선도하고 있는 세브란스와 국내 협동로봇 업계를 이끌어 나가고 있는 두산로보틱스가 함께 손잡고, 환자들이 질병으로부터 자유로워질 수 있도록 협력할 계획"이라며 "구체적인 결과물들이 나온다면 결국 환자에게 그 혜택이 돌아갈 것"이라고 밝혔다.
 
김지영 기자 wldud91422@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지영

알고 싶은 소식을 발 빠르고 정확하게 전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