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백화점, 코세페 통해 중소기업 판로확대 돕는다
입력 : 2020-10-26 17:19:15 수정 : 2020-10-26 17:19:15
[뉴스토마토 홍연 기자] 신세계백화점이 코로나19로 판로 확대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 패션 기업과 소상공인들을 위해 코리아 세일 페스타에서 대형 행사를 선보인다고 26일 밝혔다.
 
오는 30일부터 다음달 5일까지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센텀시티점, 대구신세계, 광주신세계 4개 점포에서 '코리아 패션마켓 시즌2' 행사가 진행된다. 코리아 패션마켓은 코리아세일페스타의 일환으로 코로나 경제 위기 극복과 소비 진작을 위해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패션산업회가 주관한 행사로 지난 6월 신세계백화점 강남점에서 처음 선보였다.
 
신세계가 이번 코리아세일페스타 기간 중 선보이는 시즌 2 행사에서는 시즌1보다 더 많은 브랜드를 만날 수 있다. 아이잗컬렉션, 갤럭시, 안다르 등 40여개의 인기 브랜드가 최대 80% 할인율로 참여한다. 특히 이번 행사는 최근 언택트 트렌드를 반영해 온·오프라인에서 동시에 만나볼 수 있다. 온라인 행사는 11월 2일부터 8일까지 SSG닷컴에서 기획전을 통해 선보일 예정이다. 대표 상품으로는 아이잗컬렉션 여성용 코트 15만 9000원, 네파키즈 트레이닝복 세트 5만3000원, 갤럭시 남성 정장 49만원, 소다 남성·여성화 11만 8000원 등이 있다.
 
지역농가와 중소기업과의 상생 행사도 마련했다. 신세계는 신한카드와 손을 잡고 11월 6일부터 12일까지 지역농가와 중소기업이 만든 천연 꿀, 유기농 매실청 등 5만원 상당의 가공식품을 담은'신세계 상생꾸러미'를 선보인다. 총 1만개의 물량을 준비했으며, 행사 기간 동안 신세계 신한카드로 1만원에 판매한다. 6일부터 선착순으로 구입 가능하며 5일 오후 6시부터 신세계백화점 앱을 통해 사전 구매 신청이 가능하다.
 
신세계 본점과 강남점, 센텀시티점, 광주신세계 등에서는 신세계와 중소기업유통센터와 부산경제진흥원 등과 손잡고 우수 중소기업의 상품을 한 데 모아 소개하는 '우수 중소기업 특별전'을 마련했다. 옻칠 수저 세트, 냄비 받침 등 생활 잡화부터 보리분말, 모짜렐라 치즈 등 먹거리까지 선보이는 등 그 동안 백화점에서 볼 수 없었던 이색 행사다. 대표 상품으로는 ‘옻칠 공예 사랑방’의 천연 옻칠 수저세트 3만5000원, ‘실리팟’ 냄비 손잡이 1만원, ‘루루라라’ 양배추 채칼 1만6000원 등이 있다.
 
신세계 코세페 상생꾸러미. 사진/뉴시스

홍연 기자 hongyeon1224@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홍연

더 나은 내일을 위한 징검다리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